Skip to menu

TFGC 주일예배

Comment '1'

주권태

2021.01.04 14:32

 

37:1-10 기적이 일어난다

1.  여호와께서 권능으로 내게 임재하시고 그의 영으로 나를 데리고 가서 골짜기 가운데 두셨는데 거기 뼈가 가득하더라.

2.  나를 그 뼈 사방으로 지나가게 하시기로 본즉 그 골짜기 지면에 뼈가 심히 많고 아주 말랐더라

3.  그가 내게 이르시되 인자야 이 뼈들이 능히 살 수 있겠느냐 하시기로 내가 대답하되 주 여호와여 주께서 아시나이다.

4.  또 내게 이르시되 너는 이 모든 뼈에게 대언하여 이르기를 너희 마른 뼈들아 여호와의 말씀을 들을지어다

5.  주 여호와께서 이 뼈들에게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내가 생기를 너희에게 들어가게 하리니 너희가 살아나리라

6.  너희 위에 힘줄을 두고 살을 입히고 가죽으로 덮고 너희 속에 생기를 넣으리니 너희가 살아나리라 또 내가 여호와인 줄 너희가 알리라 하셨다 하라

7.  이에 내가 명령을 따라 대언하니 대언할 때에 소리가 나고 움직이며 이 뼈, 저 뼈가 들어 맞아 뼈들이 서로 연결되더라

8.  내가 또 보니 그 뼈에 힘줄이 생기고 살이 오르며 그 위에 가죽이 덮이나 그 속에 생기는 없더라

9.  또 내게 이르시되 인자야 너는 생기를 향하여 대언하라 생기에게 대언하여 이르기를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생기야 사방에서부터 와서 이 죽음을 당한 자에게 불어서 살아나게 하라 하셨다 하라

10.         이에 내가 그 명령대로 대언하였더니 생기가 그들에게 들어가매 그들이 곧 살아나서 일어나 서는데 극히 큰 군대더라

 

오늘 본문은 에스겔 선지자가 본 놀라운 환상입니다. 환상은 꿈처럼 해석이 필요한데 11절 이하가 해석입니다.

오늘 본문에 나오는 골짜기에 마른뼈는 11절에 이 뼈들은 이스라엘 온 족속이라고 합니다. 그들이 이르기를 우리의 뼈들이 말랐고 우리의 소망이 없어졌으니 우리는 다 멸절되었다 하느니라

 

마른뼈 골짜기 환상은 그 당시 이스라엘 민족의 역사적 상황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우상숭배하던 유대민족을 심판하셨고 이스라엘은 바벨론의 123차 침공을 받으면서 엄청난 어려움을 당합니다. 바벨론은 예루살렘을 포위했고 3년에 성 안에 식량과 물이 떨어지면서 이스라엘은 더 이상 견딜수가 없었습니다. 시드기야 왕은 한 밤중에 몰래 성벽을 뚫고 도망하다가 잡혀서 느부갓네살 왕 앞으로 끌려갔고 그의 아들들은 목이 잘려 나가고 시드기야왕의 두 눈은 뽑혔습니다. 그리고 그는 두 눈이 뽑인채 바벨론까지 동물처럼 질질끌려가 비참한 죽음을 당합니다.

이 사건은 이스라엘 역사에서 가장 치욕적인 망국의 사건이었습니다.

 

예루살렘은 멸망당하고 성전은 불타고 수 많은 고관들과 백성들도 두 손이 묶인채,벌거벗긴 채로 바벨론까지 끌려가종이 되어 살아갑니다. 식구들 중에 죽지 않은 가정이 없었고 모든 식구들은 다들 뿔뿔히 흩어져 생사를 알지 못한채 살아갑니다. 이것이 에스겔 선지자가 글을 쓰고 있을 당시의 유대민족의 상황으로서 모든 소망이 다 끊어진 절대절명의 상태입니다.

 

이스라엘은 이 사건 후에도 두번이나 더 기가막힌 역사를 맞이합니다. 기원 70년에 이스라엘은 로마제국을 대항하여 독립전쟁을 일으켰다가 완전히 멸망당하여 성벽이 무너지고 성전은 불탑니다. 역사학자 요세푸스에 의하면 이 전쟁으로 유대인 백만명이 죽고 70만명이 종이 됩니다. 그리고 핍박을 피해 유태인들은 뿔뿔히 흩어져 2000년 동안 나라를 잃고 다른 나라를 전전하며 수모를 당하며 살게 됩니다. 그러다 2차세계대전 당시 히틀러에 의해서 600만명이 개스실에서 학살을 당합니다. 이 숫자는 그 당시 유럽유대인 전체의 70%에 해당하는 숫자이고 폴란드에서는 90%의 유대인들이 말살되었습니다.

 

이렇게 불운한 역사를 가진 민족을 보았나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은 1948년에 나라를 재건하고 현재 전 세계에서 막강한 힘을 발휘하고 있습니다. 유대인은 전세계 인구의 0.2%1300만명밖에 되지 않습니다. 그 중 560만명이 이스라엘에 살고 570만명이 미국에 살고 나머지는 러시아 유럽 영국 독일이 흩어져 살고 있습니다. 그런데 Vanity Fair가 뽑은 전 세계 가장 영향력있는 인물 중 51명이 유태인입니다. Forbes 잡지에 실린 전 세계 billionaire 50명 중 15명이 유대인입니다, 현재까지 노벨상 수상자 802명 가운데 유대인이 162명입니다. 미국 아이비리그 전체학생의 30%가 유태인입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사람들을 보세요. 위대한 과학자 아인슈타인, 공산주의 창시자 칼 막스, 심리학자 시그몬드 프로이트 등 인류사에 큰 족적을 남긴 이 세 사람이 모두 유대인입니다. 마이크로 소프트 창업자 빌게이츠도 크리스천이지만 혈통은 유대이라고 합니다. 구글 창업자, Sergey Brin.Larry 페이지 유태인이며 Facebook 창업자 mark Zuckerberg와 스타벅스의 창업자 하워드 슐츠도 유대인입니다. 영화계 거장으로 쉰들러 리스트를 만든 Steven Spielberg와 정치인 헨리 키신저, 마이클 Bloomberg,  하나님 외에 모든 사람을 다 인터뷰했다는 전설적인 앵커 레리 킹 모두 유대인입니다.  유태인들은 할리우드를 만들어 미국의 영화산업을 주도했고,  ‘뉴욕타임스’ ‘워싱턴포스트’ 등 4대 일간지와 ABC, CBS, NBC TV 매체를 탄생시켰습니다. 그들은 미국의 원자탄 발명과 우주산업의 개척을 주도했으며 오늘날의 컴퓨터와 인터넷을 만들어낸 주역이기도 합니다.

 

유대인들의 성공의 비결이 뭘까요? 머리가 우수한 민족일까요? 수년 전, 얼스트 대학·아일랜드 리차드 린교수와 탐페레 대학·핀란드의 반하넨 교수두 사람이 세계 185개국의 지능지수와 국민소득을 비교한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보고서에 의하면 전 세게에서 머리가 가장 좋은 민족은 홍콩으로 107,  2위가 한국으로 106, 3위가 북한과 일본으로 105, 5위가 대만으로 104입니다. 6위가 독일과 네덜랜드, 이탈리아, 오스트리아가 동률로 102, 그리고 10위로 스웨덴과 스위스가 101입니다. 이스라엘은 IQ 94로 머리가 45위로 발표되었습니다.

그러니까 유태인의 머리가 좋다는 것은 근거가 없는 겁니다.

 

많은 사람들이 유대인의 성공을 그들의 독특한 교육방법이라고 이구동성으로 칭찬합니다. 유대인들은 2000년 나라없이 떠돌며 오직 정신문화로 자신들의 정체성을 지켜온 독특한 민족으로 이들이 사용하는 교육방법은 하브루타라고 하는데 하브루타는 서로 짝을 지어 말하고 논쟁하고 토론하면서 스스로 생각하고 답을 얻게 만드는 방법입니다.

 

2009년 다큐멘터리 ‘KBS 스페셜로 유대인의 공부’를 방영했습니다. 여기에서 정현모 PD는 유대인의 저력은 가정교육에서 나온다고 말합니다. 가정교육의 핵심은 부모와 자식 간의 끊임없는 대화와 토론이라고 하면서 “한국 부모들은 아이가 지식을 효율적으로 습득하길 바라지만 유대인 부모는 아이 스스로 앎에 대한 의지를 갖게 하고 주체성을 고양시킬 수 있게끔 많은 대화와 토론을 이어나간다”고 말합니다. 이러한 토론문화는 유대인들 사이에서는 매우 자연스러운 것으로, 그들은 다른 의견에 반대하는 의견을 내놓는 것을 꺼리지 않습니다. 서로 자신의 의견을 주장하며 논쟁을 벌이는 걸 즐기기 교육방법은 뇌를 개발시키고 창의력을 뛰어나게 만들며 논리력은 높아지고 질 수밖에 없다고 합니다.

 

IQ가 제일 높은 나라들은 다 동양나라인데 교육열이 높다보니 IQ가 높을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런데 창의력과 독창성이 떨어지는 겁니다. 북한이 그렇게 IQ가 높아도 가장 가난한 나라가 된 이유는 전체주의 독재체제 속에서 생각의 자유를 허락하지 않고 인간을 기계화시켜 생각하지 못하게 만들고 질문하지 못하게 만들었기 때문입니다.

 

위대한 철학과 예술 그리고 세계적 기업은 IQ가 아니고 창의력에서 나오는 겁니다. 머리가 좋으면 공부는 잘하고 중간 이상은 될 수 있지만 위대한 사람은 될 수 없습니다. 세계적인 인물과 사상은 좋은 좋은 머리에 뛰어난 창의력과 독창력을 더해야 하는 겁니다.

 

오늘 본문은 이스라엘 민족이 뛰어난 민족이 된 것을 그들의 교육방식이라고 말하지 않습니다. 이스라엘은 패전국이 되어 망했습니다. 모든 백성들이 종이 되어 먼 나라에 끌려가 종으로 팔렸고 가족들은 뿔뿔히 흩어져 그들의 생사조차 알수가 없습니다. 유대민족은 뼈가 말라버렸고 미래와 소망이 없었습니다. 오늘 본문에서 하나님이 물어요. 인자야 이 뼈들이 살겠느냐? 에스겔이 말합니다. 주께서 아십니다.

 

역사적으로 볼때 과연 죽은 뼈들이 살아났고 큰 군대가 되었습니다. 이스라엘은 부활했습니다. 포로생활 속에서도 다니엘, 에스더, 느헤미야, 에스라같은 위대한 인물을 낳았고 50년만에 이스라엘은 본토 땅으로 돌아와 나라를 재건하고 한 때 독립국가를 이루고 엄청난 부흥을 맛보았습니다. 후에 다시 로마제국에 의해 비참하게 멸망을 당하고 2000년 나라없이 유랑생활을 하고 홀로코스터를 통해 민족이 말살되는 마른뼈의 사건이 재현되었지만 그들은 다시 부활하여 나라를 세웠고 지금도 세계적인 영향력을 끼치고 있습니다.

 

이것은 이스라엘 민족이 우수한 두뇌를 가져서도 아니고, 민족성이 뛰어나서도 아니고, 교육방식이 남달리 탁월했기때문도 아니고 하나님께서 당신이 선택한 민족에게 기적을 베푸신 것입니다. 이스라엘은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을 통해 기적 속에 시작한 나라입니다. 모세를 통해 홍해를 건너고 가나안 땅에 이르게 하셨습니다. 이런 기적을 베푸시는 하나님께서 마른뼈들이 일어나 군대가 되게 만드시겠다고 선언하시는 겁니다.

 

11절 이하로 하나님께서 마른 뼈 환상에 대한 해석을 알려 주시는데 종합하면 이런 말씀입니다. 내가 내 영을 너희 속에 두어 너희가 살아나게 하겠다내가 너희를 여러 나라에서 인도하며 그 사방에서 모아서 그 고국 땅으로 돌아가게 하겠다…“그들이 내 규례를 준수하고 내 율례를 지켜 행하며 내 종 다윗이 영원히 그들의 왕이 되리라이것은 나 여호와가 이 일을 말하고 내가 이룬 줄을 너희가 알리라

 

결론)

2020년도는 참으로 힘든 한해였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1년내내 토론토는 락다운이 되어 힘들고 외롭고 뼈가 말라 들어가는 염려도 엄습해 왔습니다. 그러나 아무리 우리의 상황이 어렵다 할지라도 하나님의 은혜와 기적만 있다면 불가능은 없습니다. 우리가 해야 할 일은 죄는 회개하여 버리고 주님께로 돌아와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보고 기도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의 약속대로 길을 만드시고 기적을 베푸셔서 마른 뼈가 일어나 큰 군대를 만드시는 간증이 넘칠 줄 믿습니다.

 

나눔1: 마른뼈 골짜기 환상에서 마른 뼈는 누구를 상징하며, 어떤 상태를 말하는 것인가?

나눔2: 이스라엘 민족의 고난과 성공에 대해 나누어 봅시다.

나눔3: 본문을 통해 이스라엘의 성공의 비결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나눔4: 2021년도 한해의 소망을 나누어 보고 기도합시다.

 

Attach

Drag and drop your files here, or Click attach files button.

Maximum File Size : 0MB (Allowed extentsions : *.*)

0 file(s) attached ( / )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268 2021 2021.01.17 하나님 나라 세우기 (롬 14:17-20) TFGC Jan 19, 2021
267 2021 2021.01.10 정신건강을 지켜라 (빌 4:6-7) TFGC Jan 14, 2021
266 2021 2021.01.03 오직 믿음으로 (막 9:17-29) TFGC Jan 05, 2021
» 2020 2020.12.27 기적이 일어난다 (겔 37:1-10) + 1 TFGC Dec 29, 2020
264 2020 2020.12.20 거룩한 사랑 (요 3:16-17) 특별 감사예배 TFGC Dec 29, 2020
263 2020 2020.12.13 주 안에서 기뻐하라 (빌 4:4) TFGC Dec 15, 2020
262 2020 2020.12.06 하나님과 화목하라 (고후 5:17-21) + 1 TFGC Dec 08, 2020
261 2020 2020.11.29 내일의 영광 (롬 8:18-25) + 1 TFGC Dec 01, 2020
260 2020 2020.11.22 여호와로 인하여 기뻐하라 (느 8:1-12) + 1 TFGC Nov 24, 2020
259 2020 2020.11.15 복음의 능력 (롬 1:16-17) + 2 TFGC Nov 19, 2020
258 2020 2020.11.08 가장 살기 좋은 나라 (롬 14:17-18) TFGC Nov 10, 2020
257 2020 2020.11.01 너그러운 연보의 축복 (고후 9:1-12) + 1 TFGC Nov 05, 2020
256 2020 2020.10.25 평화의 복음 (엡 2:14-18) + 1 TFGC Oct 29, 2020
255 2020 2020.10.18 눈을 들어 밭을 보라 (요 4:31-35) + 1 TFGC Oct 18, 2020
254 2020 2020.10.11 Top 10 감사리스트 (시 136:1) + 1 TFGC Oct 12, 2020
253 2020 2020.10.04 단번에 이루신 구원 (히 9:27-28) + 1 TFGC Oct 04, 2020
252 2020 2020.09.20 인생은 아름다워 (딤후 4:1-8) TFGC Oct 04, 2020
251 2020 2020.09.13 택하심을 받은 자 (벧전 1:1-2) TFGC Oct 04, 2020
250 2020 2020.09.27 큰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 (시 126:1-6) + 1 TFGC Sep 29, 2020
249 2020 2020.09.06 성령의 법을 따르라 (롬 8:1-2) + 1 TFGC Sep 08, 2020
Up